블로그 이미지
남태평양 바누아투에 살면서 사진과 영상으로 바누아투 소식을 전하는 블로거입니다. 자칭 바누아투 홍보대사.
by bluepango

NOTICE

CALENDAR

«   2020/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Total : 2,513,500
  • Today : 5  | Yesterday : 55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813)
행복한 삶 (157)
선교사 (6)
VANUATU (509)
영어야 친구 하자 (14)
Bluepango의 관심사 (66)
여행지 및 맛집 (8)
기타 (31)
사진첩 (12)
참사랑 (0)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
아침 7시 40분에 출발하여 전기 상점에 들러 물건을 구입하고, 철물점에 들려 자재들을 사서 마타켈루 교회에 도착을 합니다.
그리고 곧바로 작업을 합니다.
화장실도 가지 않고 작업을 한다고 현지인들이 놀랍니다.^^
점심 식사외엔 열정적으로 일하는 모습에 놀랄뿐입니다.

목사님과 집사님이 철물점에서 물건을 구입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가져오신 모자를 교인들에게 모두 나누어 주었습니다.

공사 시작 이틀만에 천장 기초 공사는 끝났습니다.
삼일차인 오늘은 짚보드라는 판자 종류를 천장에 삼분의 일 가량 대었습니다.
짚보드가 3M인데요, 현지인들이 잘 도와 주어서 일이 순조롭게 진행 되었다 합니다.
아마 내일 쯤이면 천장 작업이 끝날 것입니다.
자재도 싼 자재를 쓰는 것이 아니라 뉴질랜드에서 쓰는 그대로 고급스럽고 깔끔하게 잡업을 하니 교인들이 너무도 행복해 하더군요.

공사하는 모습을 이렇게 늘 구경합니다. 아주 잘한다고 칭찬이 대답합니다.

저 놀라는 모습을 보세요.
얼마나 일을 잘하는지...^^

모두들 열심히 일 합니다.

잠시도 쉬지 않고 일을 합니다.

구경하는 것도 재미있군요.

계속 파인트리를 잘라 줍니다.

구경하는 모습이 더 재미있습니다. 교회 창틀에 앉아 있는 모습입니다.

하루 반 나절만에 지붕 골조 공사를 모두 끝낸 모습입니다.

오후 5시에 작업 마무리를 하고 있습니다.


준비도 없이 제가 가족과 교회 식구들에게 안부 좀 전해 달라고 카메라를 비췄습니다.
얼마나 쑥스러워 하시던지요.
가족 생각이 나시는지 눈 시울을 붉히는 집사님도 계십니다.
참으로 아름다우신 분들입니다.
박태수 목사님, 집사님들 감사합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12
  1. 시은효팸 2010.03.16 12:17 address edit/delete reply

    고생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 많은 복 주실꺼에요

    피지 싸이클론 소식보고 들어왔습니다.

    바누아투는 괜찮으신지요? 건강하시고 하시는일 마다 잘 되시길 기원드립니다. ^_^

  2. Favicon of http://pts.pe.kr BlogIcon 정사모 2010.03.16 19:42 address edit/delete reply

    김헌수집사님, 이강용집사님, 오수태집사님,
    한덕균집사님, 장욱집사님, 윤재덕집사님, 그리고 여보야..!!

    피부색만 다를 뿐,
    하나님의 같은 자녀인 그분들의 환한 웃음을 보면서
    우리 하나님은 얼마나 기뻐하실까?
    너무 좋아 춤을 덩실덩실 추고 계시지는 않을까?

    다물어지지 않는 웃음, 행복한 마음으로
    사진도 보고
    동영상도 보았습니다..

    남자..로 태어났으면 좋았을 껄.. 첨으로 부러웠구요..

    그리운 가족들..
    열심히 기도하면서
    뿌듯한 자부심으로 기다립니다..

    잘 마무리하고 건강하게 돌아오세요..

    싸랑합니데이~~!!

  3. Favicon of http://dreamsso.tistory.com BlogIcon dreamsso 2010.03.16 20:36 address edit/delete reply

    손수 공사에 참여하시는군요^^ 열심히 하시는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오늘 처음 방문했는데 바누아트 소식 많이 전해주세요. 종종 들르겠습니다!

  4. Favicon of http://WWW.hotmail,net BlogIcon 홍 기석 2010.03.17 08:12 address edit/delete reply

    목사님 집사님 얼마나 수고가 많습니까?
    열심히 하시는 모습이 너무 아름답고 보기가너무 좋읍니다
    하나님께서 많은 복을 주실거라 생각 합니다
    잘 마무리하시고 건강하게 뵙께습니다
    화이팅... 홍기석

  5. 안병우 2010.03.17 08:58 address edit/delete reply

    목사님, 집사님들 주일 잘 보내셨는지요.?
    먼저 돌아왔지만 마음은 그곳에 남겨두고 왔지요.
    건강하신 모습들 보니 반갑고 저도 거기에 있는것처럼 느겨지네요.
    하나님께서 함께 하실 것이니 축복이 넘쳐 날 겁니다.
    한집사님 돼지두루치기 정말 일품이었습니다.
    수고 하시고 모두 승리하시는 선교일정이 되기를 소망하고,기도하겠습니다.

  6. 장욱 집사님 딸 영아에요♥ 2010.03.17 12:03 address edit/delete reply

    아버지께서 내 안에 계셔 그의 일을 하는것이라.(요:14)

    너무 아름다운 모습 입니다 그리고 행복 했습니다. 너무나 소중한 당신들입니다.이행복 바이러스가 온세상에 퍼져나갔으면 좋겠습니다.
    목사님 집사님들 우리 가족 모두 열심히 기도하고있습니다. 힘내시고 건강하게 다시 만나길 기도합니다.

    ps.엄마왈- 서방! 목감기 빨리 나으세요♥

  7. 오하은 2010.03.17 15:40 address edit/delete reply

    아빠!!! 나야!!!! 아빠, 내가 아빠 venuatu 에 있는거 사이트에서 봤어!
    아빠 너무 멋져 but 새까맣게 탔어 그런데 일을 많이 해서 그런나바. 아빠 사랑해! 아빠 보고 싶어! 기도 를 매일해!! 사랑해!

  8. 오민석 2010.03.17 16:03 address edit/delete reply

    아빠 보고 십어요!아빠 언제 와요? 아빠 사랑 헤요.네가 아빠 일하는거 컴펴터 에서 밧어요,아빠 만이 탓 어요,아빠 테문에 엄마,누나 하고여 내가 울면서 예베바요.

    화 이 팅!!!!!!!!!!!!!!!!!!!!!!!!!!!!!!!!!!!!!!!!!!!!!!!!

    FROM:JAKE OH TO:DAD!!!!!!!!!!!!!!

  9. 오수태집사 부인 이숙영입니다 2010.03.17 16:23 address edit/delete reply

    한글이 익숙치 않은 하은, 특별히 민석이가 손수 글을 남기느라
    정말 오랫동안 컴앞을 점령하고 있다가 이제야 저한테 자리를 넘겨 주었어요.

    남편, 아빠의 빈자리를 당신 자신과 예배로 채워 주시는 좋으신 하나님께서
    그곳에서 박목사님과 다른 집사님들과 또 나의 너무나 사랑하는 남편을 통해
    이루시는 따스하고 깊으신 일들을 보게 되어 너무 기뻐요.

    앞으로 일주일도 세상에서는 결단코 얻을수 없는
    하늘의 기쁨을 만끽하실줄 믿습니다.

    모두 건강하세요

  10. 권 권사 2010.03.17 18:57 address edit/delete reply

    여보, 잘지네죠?
    아이들이 하도 바뻐 오늘에서야 둘러보고 가네예
    사진속에서 수고하는 모습 보니
    마음이 벅차면서도 살이 빠져보여 걱정이 되네예

    여긴 점점 쌀쌀해 지는데 거기는 많이 덥죠?
    늘 몸 건강히 챙기세요
    여기서 늘 당신을 위해 기도로 후원하고있어
    걱정은 안합니다만

    저와 아이들은 건강히 잘 있으니까
    너무 걱정마시고
    일 잘 마무리 하고 오시소.

    남편 일하는 모습이 멋잇네예~
    힘내시고 화이팅!

    참고로 언제 또 들어오게 될지 모르니,
    너무 기대는 하지 마시소

    (아버지 허리 조심하시고요, 그래도 열정적으로 일하시는 모습 멋있습니다
    아버지의 열정 불사르고 오세요. 일가운데 즐거움을 만끽 하시고
    여기서 늘 선교팀과 아버지를 위해 기도하고 있겠습니다.
    사랑합니다. -딸 & 아들-)

    선교 가운데 서로 하나되어 열정적으로 일하시는
    모습들이 너무 멋있네요
    여기서 체험하지 못했던 하나님을 마음것 체험하시고
    남은 날들 여러분 화이팅 입니다!

  11.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한정선 2010.03.17 23:57 address edit/delete reply

    아빠 정말 많이 탓네요! 여기도 너무 더워요~ 나 어떻게 지내는지 많이 궁굼하지? 난 잘 지내고 있어요 ㅋ 엄마랑 정인이도 잘 지낸다니까 뉴질랜드 돌아오자마자 전화해요~ 아빠 화이팅~

  12. 고현숙 2010.03.18 18:46 address edit/delete reply

    다들 무사히 잘 지내시는것을 뵈니 너무 감사드리고 마음이 편안해 집니다.
    진작에 들어왔었는데 오늘에서야 뒤늦게 글을 올립니다.
    이곳에서 할 수 있는것은 기도뿐. 덕분에 요즘 기도 열심히 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이 항상 함께 하심을 믿기에 다들 건강하고 값진 시간 보내실꺼라 생각합니다.
    나중에 돌아오셔서 생생하게 전해 주세요.
    나도 신랑 보내놓고 글 남기고 싶다.
    아님....내가 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