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남태평양 바누아투에 살면서 사진과 영상으로 바누아투 소식을 전하는 블로거입니다. 자칭 바누아투 홍보대사.
by bluepango

NOTICE

CALENDAR

«   2020/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Total : 2,517,792
  • Today : 4  | Yesterday : 74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813)
행복한 삶 (157)
선교사 (6)
VANUATU (509)
영어야 친구 하자 (14)
Bluepango의 관심사 (66)
여행지 및 맛집 (8)
기타 (31)
사진첩 (12)
참사랑 (0)


기다리고 기다리던 새 컴퓨터가 도착했습니다.
한국에서 바누아투까지 오는 항공 일반 택배는 열흘에서 보름 정도 걸렸는데, 이번엔 일주일만에 도착을 해서 더 기쁘군요.
전화를 받자마자 한 걸음에 달려 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택배 회사에서 바라 본 풍경입니다. 컴 찾을 생각은 하지 않고, 사진만 찍느라 정신 없었지요.^^
제가 이런 곳에서 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서 기다리던 컴을 찾아야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앗!  이 친구 이름 생각이 나지 않습니다.
나이가 들다보니 문제가 심각하네요.
어찌 되었건 이 친구가 제게 전화를 걸어 컴을 가져가라고 했지요.
컴이 도착했다는 사실에 엄청 좋았지만, 순간적으로 세금이 걱정되어 얼마냐고 물었더니 약 20만원 한다고 하네요.
실없게 웃으며 너무 비싸니 좀 조종을 해달라고 했지요.
그 친구왈 자신에게 무얼 해 주겠냐고 하더군요.
참치를 주겠다 어쩌구 저쩌구 했는데 잘 통하지 않더라고요.
마지막으로 재미있는 영화(DVD)를 주겠다고 했더니, 그 친구가 야한거 있냐고 묻더군요. 하하하....
그런건 없고 좋은거 여러개 줄테니 '세금 처리 잘 해 주라.' 했더니 그 친구 9만원에 세금을 맞춰주더라고요.
이것이 바누아투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이 제 새 컴퓨터입니다. 모니터는 있고 본체만 샀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은 세금을 내는 곳입니다. 바누아투 공항 옆에 위치하고 있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단하게 세금을 냈습니다.
그리고 이 친구에게 DVD 몇장을 선물했고, 집으로 바로 가져 왔습니다.
그 기분 아시지요?
몇 달 동안 기다리던 컴이었습니다.
그동안 어렵게 어렵게 블로깅을 해왔는데, 이젠 좀 쉽게 할 수 있겠구나 하는 생각이 마치 어렸을때 소풍 가기 전날 들떠 있던 기분과 흡사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에서 제 일을 도와 주는 분에게 포장 신경 써달라고 했더니 이렇게 뽁뽁이를 잔뜩 넣어서 해 주었더군요.
다시한번 고맙다는 말 전합니다.
그러나 포장을 벗겨내자 마자 눈에 들어온건....엄청난 상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찌그러질 정도면 충격이 대단했겠구나 하며 걱정이 많이 되엇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안을 들여다 보니 이렇게 꼼꼼하게 충격 방지를 해 놓아서 큰 문제는 없겠구나란 생각을 했지요.
모든 것을 원위치 시키고 구동을 해보았습니다만 전원은 들어오는데 화면이 나오지 않았습니다.
한국에 전화하고 그 친구는 AS센터에 전화를 하고 몇 시간 동안 통화 끝에 전원은 들어오고 모든 것이 정상적으로 되었습니다. 얼마나 다행이던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문제는 업그레이드에 있었습니다.
전 애초에 하드 두개를 장착할 생각이었어요.
새 컴은 500G 기존에 있던 하드 600G 1T 가 좀 넘는 하드로 만들 생각이었는데, 여유 슬롯이 없는 겁니다.
두개의 슬롯 중 하나는 하드로 하나는 DVD로 연결이 되니 새로운 하드를 꽂을 곳이 없더라고요.
그래서 지금은 DVD를 빼고 하드에 연결하여 사용하고 있는데요, 혹시 해결책 아시는 분이 계시는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 바닷가에 살고 있어서 습기가 아주 많습니다.
기존의 컴도 습기 때문에 고장이 생긴거여서, 팬이 많았으면 했는데, 이 제품을 보니 팬이 정말 많더군요.
하드 케이스에까지 두개의 팬이 더 붙어 있으니 습기에 강할 거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빵빵한 새 컴(Inter(R) Core(TM)2 Quad CPU Q8300 @ 2.50GHz, 3.50GB RAM)이 제 책상위에 올려져 있습니다.
조만간 최신형의 삼성 캠코더도 들어올 것입니다.
앞으로 여러분들에게 바누아투 행복 소식을 좀더 빠르고 좋은 화질로 챶아 뵐 수 있을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14
  1. Favicon of http://nizistyle.tistory.com BlogIcon 한량이 2009.06.30 20:00 address edit/delete reply

    어렵게 받으셨네요.^^

    야동을 구워줬으면 세금이 더 쌀수도 있지 않을까 잠깐 생각해 봅니다.^^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9.07.01 13:45 address edit/delete

      하하하...야동이요...^^

  2. 카멜레온 2009.06.30 20:47 address edit/delete reply

    상처가 정말 심하네요.어쩌면 모서리 부분이어서 다행이기도 하네요.모서리가 강하니까요.
    하드 슬롯을 문의한다는게 깜빡했네요. 내일 다시 문의해 볼께요.

    ㅎㅎ 야동을 같이 동봉 했더라면 세금을 좀더 깍을수 있었을텐데 아쉽네요.
    다음에 택배 보낼일 있으면 꼭 야동 동봉 할께요.
    잘 구동 된다니까 제가 다 기분좋습니다.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9.07.01 13:47 address edit/delete

      저 상처 때문에 컴 작동하지 않나 하고 얼마나 마음 졸였는지 몰라료.
      아뭏튼 너무 많이 도와줘서 고마워요.

      야동은 사양이요.^^

  3. Favicon of http://lovehm.tistory.com BlogIcon 미싱 2009.07.01 13:06 address edit/delete reply

    컴퓨터를 잘 모르니 뭐라고 조언은 못드리겠네요.
    시원스럽게 잘 구동돼서 좋은 글 더 많이 기대해보겠습니다. ^^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9.07.01 13:48 address edit/delete

      그동안 정리하지 못한 것을 정리하느라 정신없어요.

  4. Favicon of http://raonyss.tistory.com BlogIcon 라오니스 2009.07.01 14:00 address edit/delete reply

    새 컴퓨터를 받는 설레는 기분 십분 이해합니다...
    잘 돌아간다고 하더라도 상처가 난 부분은 좀 아쉬우시겠어요...
    새 컴퓨터로 좋은 포스팅 기대할께요..^^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9.07.01 18:36 address edit/delete

      아쉽긴하지만 털어내 버렸습니다.
      지금도 이것저것 정리하는데 멀티 작업해도 속도가 그런대로 받쳐 주니 좋기만 합니다.
      감사합니다.^^

  5. Favicon of http://leebok.tistory.com BlogIcon Byung Lee 2009.07.01 15:08 address edit/delete reply

    기분 좋으시겠네요. 축하합니다. 앞으로도 활발한 포스팅 기대할께요. 사진으로 봐선 잘 모르지만...어쨌든 컴의 주변기기 특성상으로 볼때..... 우선 하드대신 DVD를 먼저 꼽으세요. 아마 SATA port가 두개밖에 없어서 그러신것 같은데.... 여분의 하드를 꼽을 컴퓨터케이스의 슬롯은 있겠지요? 그렇게 하시고 DVD꼽은 케이블의 중간쯤에 아마도 검은색 꼽는 무언가가 달려있을것 같네요 (slave socket). 그걸 여분의 하드에 꼽으시는 겁니다. 그런데, 주의하실 점은 여분의 하드딋쪽에 보면 기본으로 이 하드가 master라는 곳에 무언가가 꼽혀 있을겁니다. 이걸 핀셋으로 잘 빼시고 그옆에 slave라고 되어있는 슬롯으로 옮겨주셔야 합니다. 만약 DVD 케이블중간에 여분의 검은 소켓이 없으시면 DVD 그냥 두시고 원래 하드의 케이블을 살펴보세요. 경험상 두번째 하드는 DVD와 물리는게 잘 돌아간답니다. 결국, 한 SATA 소켓을 나누어 쓰는 거랍니다.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9.07.01 18:39 address edit/delete

      그런데 사타방식 하드엔 꽂는 게 두군데 잖아요.
      하난 좀 길고 하난 좀 짧고요.
      긴건 중간에 연결 잭이 있어서 DVD와 연결을 했는데, 메인보드에 들어가는 조그만 놈의 케이블엔 연결잭이 없더라고요...조언 감사합니다.^^

  6. Favicon of http://www.zinsayascope.com BlogIcon 진사야 2009.07.03 12:05 address edit/delete reply

    정말 우여곡절 끝에 받으셨군요. 축하드립니다 ^^

  7. Mike 2009.08.21 07:30 address edit/delete reply

    가끔 들어와서 사진 구경하고만 갔는데 첨 글 남기네요
    아마도 Byung님이 옛IDE 와 요즘Sata를 착각하셨나 본데 IDE는 커넥터가 2개있지만
    제가 알기론 Sata는 1대1 커넥션 하나뿐입니다 하드에 긴커넥터는 파워 연결입니다
    SAta 슬롯이 하나뿐이고 Sata 하드만 있다면 가끔 좋은 컴터는 뒤에 Sata 슬롯이 있던데
    그게 없다면 Sata확장 카드를 구입하셔야 될겁니다

  8. BlogIcon 야야야야 2009.10.08 17:34 address edit/delete reply

    헐 저정도 금액이면 인텔i7도 마출 금액인대요 ....

    제가 며칠전에 100만원으로 인텔i7에 메모리 4기가 hd600기가 잘만클러에 지포스 250씨리즈를 달앗은대

    999000나오든대 ㅡㅡ;; (쫌 비싸게 마추신듯)

    ㅎㅎㅎ 아무튼 좋은 컴으로 좋은 소식 많이 올려 주세요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09.10.08 22:29 신고 address edit/delete

      좀 비싸더라도 성능이 좋았으면 했는데, 사실 만족스럽지 않아요. 5분도 안되는 동영상 편집에 버벅되니 말이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