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남태평양 바누아투에 살면서 사진과 영상으로 바누아투 소식을 전하는 블로거입니다. 자칭 바누아투 홍보대사.
by bluepango

NOTICE

CALENDAR

«   2020/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Total : 2,530,312
  • Today : 53  | Yesterday : 94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816)
VANUATU (512)
행복한 삶 (157)
선교사 (6)
영어야 친구 하자 (14)
Bluepango의 관심사 (66)
여행지 및 맛집 (8)
기타 (31)
사진첩 (12)
참사랑 (0)


[##_article_rep_desc_##]
바누아투에 와서 최류탄을 맞게 될 줄 꿈에도 생각지 못했습니다.
어제부터 감옥 주변에 통제령이 있었습니다.
전 단순하게 공사 때문인가 보다 했는데, 오늘 가보니 감옥내에서 죄수들의 폭동이 일어난 것입니다.
어제 죄수들이 감옥을 점령하고 시위중이었는데, 오늘 폭동이 일어난 것입니다.(한국 시간 오전 7시 30분경)
폭동이라 하기엔 좀 그렇지만 바누아투에선 이 정도면 최악의 수준이라 할 수 있다고 보여 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감옥 주변으론 차량 및 사람들 출입이 어제부터 통제된 상태였습니다.
오늘 그 길로 가는데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느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감옥 윗쪽 길가에 차를 세워두고 지켜보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나가던 외국인이 바누아투 방송국 직원에게 무슨 일이냐고 묻습니다. 그는 바누아투 감옥내에서 싸움(fighting)이 있다고 이야기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누아투 감옥 모습인데요, 지붕 위와 주변에 교도관과 경찰이 보입니다.
이때까지는 그리 큰 소란은 없었습니다.


그런데 경찰이 소총을 들고 지붕위로 진입을 하였습니다.
소총까지 들고 갈 정도면...
아마도 내부에서는 심각한 상태였는 듯 합니다.
간간이 감옥 내부에서 큰 소리가 나기도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잠시 후 심한 총소리가 일분 간격으로 두발이 들려 왔습니다.
서서히 겁나기 시작하더군요.
시민들도 무슨 일이냐며 수군 거리고 큰 소리로 뭐라 뭐라 외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곧이어 감옥내에서 시커먼 연기와 함께 화염이 치솟기 시작했습니다.
이때부터 분위기가 급반전 되기 시작했고, 죄수들의 목소리가 격앙되기 시작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순간 경찰관들과 기타 관계자들이 급히 감옥 문 밖으로 철수를 합니다.
이때부터 폭동의 조짐이 보이기 시작한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잠 시 후, 또 한명이 소총인 듯 한 것을 들고 감옥안으로 진입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말 소총이 맞군요.
제발 더 이상 큰 불상사가 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 가득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감옥 관계자인듯한 사람은 자신의 짐을 감옥 밖으로 던지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때 죄수들은 감옥 밖으로 병과 나무, 돌등을 마구 던지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기자인 듯 한 외국인이 이 상황을 전화로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감옥 내부에 있던 죄수가 밖으로 나오며 집기류들을 닥치는 대로 부수고 있습니다.
소리가 굉장히 요란했으며 죄수들의 목소리 또한 최고조의 감정에 이른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곤 밖으로 달려 나옵니다.
점점 긴장이 고조 되고 있으며 구경하고 있던 시민들이 그러지 말라고 소리치고 있습니다.
오히려 그 소리들에 죄수들이 더 감정이 폭발하는 듯도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감옥 관계자들이 돌을 줍고 대응을 하려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죄수중 한명이 각목을 던지는 것이 포착되었습니다.
도로위로 시민들에게 마구 던졌고, 차로 날아가 차에 맞는 소리도 들렸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나가는 시민들도 발걸음을 멈추고 있으며 그 숫자는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찰이 가까이까지 가면 진정시키려 나름 애쓰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순간 옆에서 흰 연기가 일직선으로 날아가는 것이 보였습니다.
바로 사진을 찍었는데요, 그 방향이 감옥안으로 들어가는 것이 아니고 감옥 밖으로 향해 지는 것이었습니다.
그렇다면 총기까지 탈취한 것입니다. 하지만 저건 인명 살상용이 아니니 정말 다행입니다.
제 경험상 저건 분명 최류탄이었습니다.
80년대 초반 고교시절 종로에서 수많은 최루탄 가스를 맞아본 경험이 있고, 군대에서, 또 사회에 나와서 많이 보았고 직접 맞아 봐 왔으니 한 눈에 알 수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로 밖으로 나와 떨어졌습니다.
그때 바람 방향이 제 쪽으로 불고 있었습니다.
순간, 아! 여기까지 와서 최류가스를 맞게 생겼구나.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니나 다를까 일분도 채 안되어 최류가스가 우리 주변을 엄습해 오고 있었습니다.
경찰들은 도로위의 시민들에게 빨리 철수하라고 지시하며 안내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마도 최류가스를 처음 맞아본 시민들은 큰 고통이었을 것입니다.
옷으로 입을 막고 황급히 자리를 뜨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완전히 아비규환되 버린 듯 합니다.
차량들과 사람들이 완전히 엉키고 클락션 소리에...

저도 수초간 최류가스에 눈물 콧물 범벅이 되었습니다.
사실 최류가스가 힘든었던 것 보다 눈물 때문에 사진을 찍을 수 없어서 그게 더 곤혹스럽더군요.
계속 남아서 촬영을 하고 싶었으나 분위기가 그렇지 못했습니다.
경찰도 모든 사람들을 강제로 철수 시키는 분위기 였고요.
어쩔 수 없이 결과를 알지 못하고 자리를 뜰 수 밖에 없었습니다.
너무 아쉽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돌아오는 길 시내 몇장 찍었습니다.
감옥 폭동과는 무관한 시민들의 모습입니다.
크리스마스 시즌이라 한껏 분위기가 고조 되어 있고, 상점마다 크리스마스 선물을 사려는 행인들로 그득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크리스마스 트리를 싣고 어디론가 배달을 가는 듯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내는 평상시와 다를바 없이 많은 차량들로 북적거렸습니다.

바누아투에 와서 제일 험한 소식을 전해 드렸습니다. 이 심정 참으로 안타깝습니다.
올해 들어 바누아투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은 정부에게 시내에 있는 감옥을 다른 섬으로 옮겨 달라고 몇 차례 진정을 넣었었습니다.
하지만 묵묵부답.
오늘 바누아투 감옥내 폭동을 계기로 정부에서는 확실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행복의 섬, 바누아투'를 끝까지 평화롭고 행복한 나라로 지키려면 이런 사고들은 사전에 철저히 차단시켜야 한다고 봅니다.
오늘 이런 험악한 소식을 전해 드리며 생각을 해 봅니다.
바누아투도 역시 사람사는 곳 맞구나.
하지만 이런 일 바누아투에서 처음 겪으니, 외양간을 잘 고쳐서 행복한 섬 나라가 영원히 유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주었으면 하는 바람 간절합니다..

덧붙임 : 이 일로 인해서 바누아투 현지 교민들이 다치거나 문제 생기는 것이 아니니 한국에 계시는 친인척
            분들은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22
  1. Favicon of http://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08.12.19 10:48 address edit/delete reply

    헉... 폭동이다...
    그야말로 생생한 현장 취재인데요..
    왠지 긴장감도 엄청나고... 살짝 험악한 분위기..
    취재정신도 좋지만 조심하셔요.ㅠㅠ
    오늘도 행복한 하루되시구요^^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08.12.19 11:04 신고 address edit/delete

      이런 상황 처음 겪어보니 겁나기도 하고요, 그 팽팽한 긴장속에서 사진 찍은 것도 그리 나쁘진 않더군요.
      아뭏튼 큰 불상사 없이 잘 마무리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감사합니다.^^

  2. 사비나 2008.12.19 11:35 address edit/delete reply

    실전(?)이네요...생생뉴스
    그리 하시다가는..큰일...납니데이.
    근데 감옥이 허술해 보입니다.
    그러니 가까이 가믄 더 위험하죠...담부텀은...멀리서..^^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08.12.19 12:05 신고 address edit/delete

      오늘 오전 일이니 생생 그 자체고요, 연습아닌 실제상황입니다. 그전엔 바누아투 감옥은 감옥도 아니었어요. 죄인들이 집에 가고 싶다, 수영하고 싶다하면 언제든 내 보내 주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젠 그런 시절이 지난것 같아 안타깝기만 합니다.

      다시가서 취재한번 더 해 보려고요, 어떻게 되었는지 궁금하거든요. 시간이 되면요.^^

  3. Favicon of http:// igpark38@hanmail.net BlogIcon 박일균 2008.12.19 12:28 address edit/delete reply

    감옥에서 폭동 내용기사 접하면서 우리 교민들 안전하시기를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8.12.19 17:26 address edit/delete

      현재 주민들에게까지 피해를 입혔다는 소식은 없습니다.
      감사합니다.

  4. Favicon of http://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2008.12.19 12:43 address edit/delete reply

    감옥과 시내의 분위기가 다르다보니 다른 세상같네요.
    그후의 일들이 궁금해지네요^^ 안정적인 면으로 돌아갔겠죠.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8.12.19 17:44 address edit/delete

      이곳 폭동 소식이 있은 후 호주 경찰에서 급파되어 지원나왔다고 합니다.
      아마도 큰 무리없이 마무리 될거 같으며, 더 큰 난동을 피우는 죄수들은 그자리에서 총살을 시켜도 좋다는 총리 명령이 떨어졌다고 합니다.
      더 이상 큰 문제는 없을거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5.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08.12.19 13:56 신고 address edit/delete reply

    앗. 너무 생생하고 험악한(ㅜㅜ) 뉴스네요....
    어차피 나쁜짓한 사람을 격리하려고 만든 감옥이라면 좀더 외진곳으로 옮겨도 무방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ㅠㅠ
    외부사람들의 평온한 모습과 너무 대조적입니다...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8.12.19 17:47 address edit/delete

      이번 기회에 옮기리라 믿습니다. 앞으론 이런 뉴스 거리가 나오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ㅠㅠ

  6. 행복한어부 2008.12.19 19:12 address edit/delete reply

    호주경찰이 바누아투에까지 와서 지원을 오나요??

    바누아투도 나름대로 공화국인데.....호주의 내정간섭이 아닐까?? ㅋㅋ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8.12.19 20:44 address edit/delete

      호주 정부는 바누아투에 지원을 굉장히 많이 해 주고 있답니다.
      바누아투 정부에서도 요청을 하고 있고요, 내정 간섭은 하지 않는 듯 합니다.
      사회 시스템도 호주에서 많이 잡아 주고 있어서, 이 나라 복지나 인력 시스템은 호주와 거의 흡사하답니다.

  7. Favicon of http://www.funinside.net BlogIcon 만진이 2008.12.19 19:53 address edit/delete reply

    헐 정말 생생한 뉴스네요 사진찍기도 힘들었을텐데요..^.^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8.12.19 20:44 address edit/delete

      조마조마 했지요.^^

  8. Favicon of https://fujiizki2.tistory.com BlogIcon 육두식 2008.12.20 01:15 신고 address edit/delete reply

    총까지 등장하는 걸 보니 위급한 상황이었나보네요~ㅠㅠ
    최루가스 저도 맡아보아서 잘압니다ㅠㅠ
    근데 감옥이 너무 도심에 있는 거 아닙니까!?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08.12.20 11:38 신고 address edit/delete

      정말 긴장된 순간이었어요. 예전엔 도둑들도 착해서 이런 일도 없었으니 도심에 있어도 문제가 없었는데, 다른 섬에서 흉폭한 사람들이 크리스마스를 맞아서 원정온답니다. 그 원인듯도 하고요. 어찌되었건 이젠 외진섬으로 감옥을 옮겨야 한다는 분위기가 대세인 듯 합니다.

  9. Favicon of https://fiancee.tistory.com BlogIcon 피앙새♡ 2008.12.20 07:21 신고 address edit/delete reply

    와 정말 리얼한 기사네요.
    사진만 봐도 상황을 알 수 있을 정도로요.
    그나 저나 다친 사람들 없이 잘 진압되어야 할텐데...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08.12.20 11:38 신고 address edit/delete

      글쎄 말입니다. 후속 기사 쓰러 나가봐야 하는데, 오늘 직원들이 모두 노는날이라 나가지도 못하고 있네요.^^

  10. 저기요 2008.12.22 10:50 address edit/delete reply

    사진으로 현장 중계 감사하게 잘 보았습니다.

    그런데, 이러한 사건을 앞뒤 상황 설명없이,

    폭동이었다는것만 이렇게 써버리신다면, 많은 사람들이 오해하게 되지 않겠습니까?

    무었때문에 일어난 폭동인지, 결과는 어찌되었는지..후속기사 얼른 부탁드립니다.

    남일 같지가 않아 마음이 참 쓰라리네요..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08.12.22 18:14 신고 address edit/delete

      오늘 경찰을 만나 이야기 해 보았는데, 왜 일어났는지에 대해선 이야기 하지 않더군요.
      단지 깔끔하게 해결이 잘 되었다는 말만 합니다.
      조만간 정리되는대로 다시 기사 올릴것입니다.
      감사합니다.

  11. 또가고싶다 2008.12.22 17:05 address edit/delete reply

    아무일 없이 끝나야 할텐데.....걱정입니다..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08.12.22 18:15 신고 address edit/delete

      큰 문제없이 깔끔하게 마무리는 되었습니다.
      추후 진행 되는 상황은 지켜 보아야 할거 같아요.
      별 일 없으시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