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남태평양 바누아투에 살면서 사진과 영상으로 바누아투 소식을 전하는 블로거입니다. 자칭 바누아투 홍보대사.
by bluepango

NOTICE

  • Total : 2,540,135
  • Today : 16  | Yesterday : 134

Daum 블로거기자상 우수상 엠블럼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783)
VANUATU (523)
행복한 삶 (133)
Bluepango의 관심사 (66)
여행지 및 맛집 (8)
기타 (31)
사진첩 (12)

블루팡오의 이메일 주소 bluepango@hotmail.com


[##_article_rep_desc_##]

어제 정말 행운이 가득한 날이었습니다.

싱싱한 냉동 참치가 두마리가 생겼거든요.

아침 일찍 남태평양에서 잡아온 참치 한마리를 신원을 밝힐 수 없는 분께서 주셨습니다.

바로 이거...

좀 희한하게 생겼지요?

참치같지가 않아요.

이름이 마이마이라고 했나? 잘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

이 눔을 바누아투 해역에서 잡아 바로 급냉 시켜서 온 것이라 신선서도는 이루 말할 수 없이 좋았습니다.

이 눔을 회떠서 이웃들과 같이 먹으려 했습니다.

그런데 보시다 시피 너무 커서 회치기가 쉽지 않고, 너무 얼어서 자르기도 용이하지 않네요.

큰 칼 다 동원하고 나중엔 안되서 망치까지...

내일이나 모여서 함 먹을까 했는데...

저녁때 또 연락이 왔습니다.

참치 한마리 가져 가랍니다.

이게 뭔 소리래요?

흠화화화화...

기분 좋은 소리지요.

비상사태입니다.

갑자기 큰 참치 두눔이 들어오니 어떻게 하나, 늦은 시간에 다 부를 수도 없고...

할 수 없이 준혁이네 전화를 해서 오라 했습니다.

참치 가져가라고요...^^

바로 오셨습니다.

지은이와 정아 우석이와 함께 기념촬영...

제가 잡은 건 아니지만 이렇게 큰 참치 직접 잡아본 적이 없어서리...

정말 묵직하네요.

최소 15kg은 나갈거 같습니다.

머리와 윗 몸통은 남태평양님, 나머지 아랫부분은 저와 준혁이네가 사이좋게 반반씩 나누었습니다.

제 집에서 먹으려다가 양이 갑자기 많아지는 바람에 토막쳐서 각자 집에서 해결하기로 했습니다.

나중에 기회되면 뭉쳐야지요.

쐬주가 없는게 흠이지만요...^^


요거이 마이마이 몸통인데요, 살집이 기막힙니다.

조만간 바누아투에서 여러분들에게 염장성 '맛있는 참치회 부위별로 먹어보기'가 이어지겠습니다.^^

이런날 한국 손님들이 계셨다면 엄청 드실 수 있으셨을텐데 아쉽습니다.

제 가족만 어제, 오늘 저녁 배터지게 참치회를 먹었습니다. 지송...

 

'VANUATU > 2008 일 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일간 참치회로 배부르게 먹었습니다.  (22) 2008.11.06
이 꽃 이름이 무얼까?  (1) 2008.11.05
참치 대풍이요...  (13) 2008.11.03
코코넛게가 들어 왔어요.  (8) 2008.11.02
행복한 아이들-해변  (10) 2008.11.01
바누아투 미장은 이렇게 한다.  (3) 2008.10.30
Trackback 0 And Comment 13
  1. Favicon of http://mckdh.net BlogIcon 산골이 2008.11.04 09:54 address edit/delete reply

    여기서는 워낙 육류만 먹어 콜레스테롤 수치도 높아지고 그러는데..
    저런 천연 물고기 먹으면 맛있게 먹으면서도 항상 건강할 것 같아요.
    아이들 참 좋겠습니당~ 부럽당~ ^ ^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08.11.04 20:20 신고 address edit/delete

      가끔 야채류도 먹어주어야지...

      여기서도 매일 저런 생선 먹는다는거 쉽지 않은 일이야...^^

  2. 이연섭 2008.11.04 10:35 address edit/delete reply

    군침이~ 꾸울~~걱~~ 저두 회 엄청 좋아라 하는디~ㅜㅜ

  3. Favicon of http://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08.11.04 16:04 address edit/delete reply

    헉..저리 비싼것을~가져가라??? ㅠㅠ 정말 좋은 나라군요~~ 부럽습니다..^^

  4. 루키 2008.11.04 16:42 address edit/delete reply

    바누아투의 인심도 정말 좋네요^.^ 큰 참치를 공짜로^.^
    그런데 그림의 떡이 아닌 그림의 참치네요ㅋㅋㅋㅋ 맛있겠어요ㅋㅋ

  5. 지은맘 2008.11.05 04:02 address edit/delete reply

    덕분에 저희가 너무 잘 먹었습니다. 준혁아빠의 회뜨기 성공으로 회로도 먹고 뽀뽀 깔고
    조림으로 해 먹었더니 맛이 환상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8.11.06 07:04 address edit/delete

      참치 조림...
      그건 미쳐 생각지 못했네요.
      생각했어도 해 먹지 못했을 겁니다.
      어떻게 하는지 모르거든요.^^

  6. 이런 2010.11.03 11:51 address edit/delete reply

    참치가 아니라 제주도에서도 나는 만세기 같네요...맛은 어떠려나????

    • Favicon of https://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bluepango 2010.11.05 10:56 신고 address edit/delete

      제가 바누아투에 처음 갔을땐 큰 생선은 다 참치인줄 알았어요...

  7. bada 2010.11.10 12:42 address edit/delete reply

    참치가 아니라 다랑어류에 속한 만새기란 고기입니다. 우리나라 제주, 추자도 이남해역에서

    잡힌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