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남태평양 바누아투에 살면서 사진과 영상으로 바누아투 소식을 전하는 블로거입니다. 자칭 바누아투 홍보대사.
by bluepango

NOTICE

CALENDAR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Total : 2,466,173
  • Today : 43  | Yesterday : 192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811)
행복한 삶 (157)
선교사 (6)
VANUATU (507)
영어야 친구 하자 (14)
Bluepango의 관심사 (66)
여행지 및 맛집 (8)
기타 (31)
사진첩 (12)
참사랑 (0)


  1. 2009.01.25
    누더기 만두국과 바누아투 복숭아 (9)
내일이 구정이라지요.
바누아투는 휴일이 아니니 놀기는 어렵고, 오늘 아이들에게 만두국이나 끓여 주기로 했답니다.
역시 정아는 아빠가 하는 일은 언제나 거들어 줍니다.
오늘은 반죽이 영 아니네요.
만두피에 구멍이 나고 어쩌고 저쩌고....
결국 구멍난데 깁고 어쩌고 저쩌고...
완전 누더기 만두가 되었습니다.
모양도 가지각색....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저녁 블루팡오 가족은 이렇게 만두국 끓여 먹었습니다.
전 이렇게 살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식으로 패션 프루츠와 뽀뽀, 바나나를 섞은 비타민 만땅 디저트를 먹었습니다.
위 사진은 패션 프루츠를 까 넣은 것이지요.
아주 잘 익은 것은 맛있지만 그렇지 않은 것은 아주 시답니다.
그래서 저흰 저렇게 이천원어치 정도 사다가 한데 모아서, 다른 과일들과 섞고 설탕이나 코디알을 약간 넣어 먹는 답니다.
한국분들은 맛 없을지도 몰라요.
바누아투에서 살다보면 환상적인 맛이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누아투 과일 하나 소개해 드릴께요.
바누아투 사람들은 '나우스'라고 합니다.
한국 과일과 비교하지면 약간 맛없는 천도 복숭아? 라고 할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껍질은 벗겨 보면 전혀 익지 않아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과일이 아주 단단해서 마눌님은 자르지 못하고요, 때마침 일하는 아줌니가 오셔서 잘라 주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맛 어떨까요?
아주 단백해요.
꼭 양치하고 난 뒤의 느낌, 그 만큼 나우스는 맛이 좀 떫으면서 깔끔합니다.
그리고 시지 않고 달지 않은 천도 복숭아와 같은 맛이 난답니다.
한 두조각 먹으니 새우깡 처럼 계속 입안으로 들어가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마도 한국분들은 드시지 못할 수도...역겨운 맛이 아니라 그냥 맛이 없다고 하실거예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나우스씨입니다.
내일 뒷 마당에 심어야지요.
잘만하면 10년내로 제 집에서 따 먹을 수도...^^

Trackback : 1 And Comment 9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