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남태평양 바누아투에 살면서 사진과 영상으로 바누아투 소식을 전하는 블로거입니다. 자칭 바누아투 홍보대사.
by bluepango

NOTICE

CALENDAR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Total : 2,467,104
  • Today : 38  | Yesterday : 245

CATEGORY

분류 전체보기 (811)
행복한 삶 (157)
선교사 (6)
VANUATU (507)
영어야 친구 하자 (14)
Bluepango의 관심사 (66)
여행지 및 맛집 (8)
기타 (31)
사진첩 (12)
참사랑 (0)


  1. 2009.03.11
    좋아지고 있는 바누아투 시내 (6)
[##_article_rep_desc_##]
오래도록 진행된 공사가 서서히 마무리가 되면서 바누아투 시내 모습을 변화 시키고 있습니다.
그리 대수롭지 않은 배누아투 시내 변화이지만 바누아투로선 큰 변화랍니다.

이곳은 바누아투 시내 진입로에 있는 건물인데요, 4년전 사진입니다.
저 사운드 센터는 현재 시내 중심가에 이전 했습니다.
위 건물은 삼년전 화재로 인하여 뼈대만 남고 다 타버렸습니다.
일년이 넘는 공사 끝에 깨끗하게 마무리 되었습니다.

현재 일층에 집안 장식을 할 수 있는 모든 제품을 파는 가게가 들어왔습니다.
저 데코빌라는 시내에서 약간 벗어난 개인집을 활용한 가게 였는데, 드디어 시내로 진입을 했습니다.


데코빌라 바로 옆 건물엔 밤부로열이라고 하는 중국집이 성업중에 있었습니다.
긴 세월동안 가게를 내 놓았지만 나가지 않다가 얼마전에 주인이 바뀌었답니다.
그리고 식당역시 바뀌었습니다.

새로 페인트 단장을 했는지 좀 깔끔해진 모습입니다.
몇일전에 마무리 작업을 하고 있었는데 오픈은 빨리 했군요.

기존 바누아투 식당은 대부분 점심부터 시작을 하는데, 이 식당은 아침식사부터 영업을 하는 군요.
이 식당의 영업전략이 잘 맞아 떨어진다면 손님이 바글바글 하겠지요.
언젠간 저 곳에 가서 식사 후 리뷰를 올려 봐야 겠습니다.

이곳은 새로 들어선 프랑스 은행 옆건물이었습니다.
삼년전 완전히 헐리고 새 건물이 완공을 눈앞에 두고 있습니다.

바로 이건물입니다.
새로 건축한 프랑스 은행 옆 건물도 새로이 들어서 이 동네가 몰라보게 달라질 전말입니다.

이 건물은 프랑스 은행과 그 옆의 새로 들어설 건물 사이 뒷편에 있었던 건물입니다만 이 역시 모두 헐고 새 건물이 들어서고 있습니다.

조그맣지만 아주 깔끔하게 변모되었습니다.

바누아투는 이렇게 느리지만 깔끔하게 변하고 있습니다.

Trackback : 0 And Comment 6

티스토리 툴바